이사야49:15~17     02월 24일
여인이 어찌 그 젖먹는 자식을 잊겠으며 자기 태에서 난 아들을 긍휼히 여기지 않겠느냐
그들은 혹시 잊을찌라도 나는 너를 잊지 아니할 것이라
내가 너를 내 손바닥에 새겼고 너의 성벽이 항상 내 앞에 있나니
네 자녀들은 속히 돌아 오고 너를 헐며 너를 황폐케 하던 자들은 너를 떠나가리라
말씀이우리안에
오늘의꽃말 : 02월24일
꽃이름 : 사향장미(Musk Rose)
꽃말 : 변덕스런 사랑
방문자 수 / Counter
오늘 : 17
어제 : 104
최대 : 904
전체 : 786,693
 
작성일 : 04-12-27 11:38
미 플로리다주에서 얼굴없는 여아 출생
 글쓴이 : Morning (218.♡.133.123)
조회 : 16,574  
   http://www.hani.co.kr/section-007000000/2004/12/0070000002004121316388… [5090]
얼굴 뼈가 채 형성되지 않은 여아가 미국 플로리다주 오렌지 파크에 사는 미 해군 부부에게 태어나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고 웹사이트 '퍼스트코스트뉴스닷컴(Firstcoastnew.com)'이 13일 밝혔다.

태미 웨트모어는 임신했을 때 뭔가 잘못돼 가고 있다는 것을 알았다.
기껏해야언청이일 줄 알고 딸이 태어나기 전까지 행복한 마음으로 병원을 다녔다.
간호사들도 줄리애너가 태어나는 날에도 그녀가 정상적인 상태로 출산될 것이라고 말했으나 갓 태어난 딸을 본 아버지 톰 웨트모어는 아연실색하지 않을 수 없었다.
그녀의 얼굴뼈 30~40%가 형성되지 않았던 것이다.
즉 줄리애너는 윗턱과 뺨, 눈구멍, 귓바퀴 등을 구성하는 뼈가 없었다.

이같은 증상은 '트리처 콜린스 신드롬(Treacher Collins Syndrome)'으로 불리는데 의료진들은 줄리애너의 상태는 지금까지 봐온 현상중 최악이라고 입을 모았다.
줄리애너는 현재 복부를 통해 음식물을 섭취하고 있으며 숨도 도구에 의지해 쉬고 있다.

그녀는 태어난 지 2년이 채 안됐지만 이미 14번의 외과수술을 받았다.
의사들은 그녀가 앞으로 최소 30번 이상의 수술을 더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줄리애너은 일생에 거쳐 수술을 받아야 할 처지.
그러나 웨트모어 부부는 사랑스런 딸이 태어난 것에 감사하며 아낌없는 사랑을쏟아붓고 있다.

톰은 "하느님은 인간이 감당할 수 없는 것은 결코 주지 않는다. 나는 딸이 모든 이들에게 보여줄 많은 것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주님과 함께 모닝커피를

 
 

Total 1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 전도지 한장이 Morning 04-29 640
10 가시고기 Morning 04-26 640
9 어느 어린 천사의 눈물겨… Morning 02-21 5124
8 부부의 감동스토리 Morning 05-12 4826
7 타이타닉호의 윌러스 하틀… Morning 04-23 4602
6 김대중 전 대통령, 예수님… Morning 04-02 18667
5 지단 “신비스런 목소리가… Morning 08-10 15976
4 미 플로리다주에서 얼굴없… Morning 12-27 16575
3 베들레헴 별빛이.. Morning 12-03 14267
2 가시은총 Morning 09-22 14069
1 그곳에 있던 학생 (2) Morning 09-16 13371


 
 여호와여
아침에 주께서
나의 소리를 들으시리니
아침에 내가
주께 기도하고 바라리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