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야49:15~17     01월 30일
여인이 어찌 그 젖먹는 자식을 잊겠으며 자기 태에서 난 아들을 긍휼히 여기지 않겠느냐
그들은 혹시 잊을찌라도 나는 너를 잊지 아니할 것이라
내가 너를 내 손바닥에 새겼고 너의 성벽이 항상 내 앞에 있나니
네 자녀들은 속히 돌아 오고 너를 헐며 너를 황폐케 하던 자들은 너를 떠나가리라
말씀이우리안에
오늘의꽃말 : 01월30일
꽃이름 : 노란 사프란(Spring-Crocus)
꽃말 : 청춘의 환희
방문자 수 / Counter
오늘 : 243
어제 : 585
최대 : 904
전체 : 954,240
 
작성일 : 11-01-20 21:12
팔없는 예수님
 글쓴이 : morning
조회 : 13,608  
   http://power.jegonet.com/bbs/zboard.php?id=allcc2&page=7&sn1=&divpage=… [5847]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잿더미가 된 독일 남부의 어느 마을에서
주민들에 의해 대대적인 복구작업이 벌어졌답니다.

무너진 성당의 파편들을 모으던 중
두 팔이 없는 예수님상이 발견되었는데
마음 아픈 사람들은
몸통만 있는 예수님 동상을
어떻게 할 것인지 회의를 했답니다.

몸통만 있는 예수님 동상이 보기 좋지 않으니
새로운 동상을 새우자는 사람들과
두 팔을 만들어서 붙이자는 사람 등 여러가지 의견이 나왔는데
그 중 ‘이것도 인간이 행한 역사들 중에 하나이니
팔 없는 예수님 동상을 그대로 세우자.’ 는 의견에 동의해서
팔 없는 동상을 그대로 세우게 되었답니다.

대신 몸통만 있는 예수님 동상 밑에
‘주님은 팔이 없습니다.
당신의 팔이 필요합니다.
주님은 당신의 팔을 통해서 사랑을 베풀기를 원합니다.
당신의 팔을 빌려주십시오.’

라고 적어 놓았답니다.


 
 

Total 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 힘이 되는 사람 morning 05-12 4900
16 ‘청국장집’ 벽에 걸린 안내 문구 morning 05-12 4980
15 주는 자 되라 morning 05-05 4987
14 팔없는 예수님 morning 01-20 13609
13 내 안에 꽃을 피워 봄이 되게 하는 것이 인생… morning 03-21 13358
12 은혜 받으면 뭐하나, 쏟지를 말아야지! morning 03-10 13118
11 사람이 살 수 있는 땅을 만들자. Morning 03-10 12880
10 변명하지 마세요. Morning 01-10 13103
9 실수에 대하여 Morning 01-10 12924
8 기초를 다시 쌓을 때 Morning 01-07 13298
7 날아가는 새들에게 Morning 12-25 12904
6    하나님은 영이십니다 Morning 12-25 12531
5 건강한 인간관계 (2) Morning 12-12 13366
4 약점을 강점으로 바꾸시는 하나님 Morning 12-03 14147
3 억새들의 춤 (1) morning 11-02 13187
 1  2  


 
 여호와여
아침에 주께서
나의 소리를 들으시리니
아침에 내가
주께 기도하고 바라리이다.